자료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농업관련기사
농업자료
농업정책
농촌경제
농촌사회
협동조합
농업기술
농업용어풀이
농업관련기사
현재위치 : HOME > 농업자료 > 농업관련기사
2016-08-03 09:14:46 조회 : 407         
 김영란법 피해 농축산물 수급대책 마련…경북도 TF 운영 이름 : 관리자   

김영란법 피해 최소화 방안은(세종=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주최로 국내 22개 농·축·식품·유통업계의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탁금지법(김영란법) TF 첫 회의가 열리고 있다. 2016.8.2 kan@yna.co.kr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으로 소비 감소가 우려되는 농축산물 수급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도는 정부의 김영란법에 따른 농축산물 영향 최소화 방안 등 추이를 지켜보며 수급대책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하기로 했다.

농축산물 생산과 판매 부서 공무원 등으로 TF를 구성해 소비촉진 방안을 적극 모색한다.

 

소비촉진을 위한 캠페인 등을 하고 지역 농축산물의 학교 급식 확대도 추진한다. 또 군부대 등 단체 급식에 농축산물을 확대 공급하는 방안을 정부와 협의할 계획이다. 핵가족화에 따라 가정에서 쉽게 사서 먹을 수 있도록 소포장 상품도 적극적 개발한다.

앞으로 농축산물 생산과 소비 흐름을 확인해 적절한 대응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도는 이 법을 시행하면 선물 수요 위축으로 농어업 생산액이 현재보다 8.4∼10.8% 감소할 것으로 추정한다.

경북은 과수와 한육우 생산이 전국 32%와 21.6%를 차지하고 사과, 복숭아 등 14개 품목 생산량이 전국 1위여서 축산과 과수 분야에 큰 피해를 예상한다.

전국에서 사육 마릿수가 가장 많은 한우는 명절 선물 수요가 크게 줄어 연간 매출이 900억 원 이상 감소할 것으로 본다.

농민은 법 적용대상에서 농축산물을 빼 달라고 요구하고 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자구책이 필요해 수급대책 태스크포스를 운영하기로 했다.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은 "농축산물 수급 동향을 확인하고 농림축산식품부대책과 보조를 맞춰 소비 확대 방안을 찾겠다"며 "소비촉진, 직거래 활성화, 소포장으로 유통 개선 등에 중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08/03 07:00 송고

 링크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8/02/0200000000AKR20160802162800053.HTML?input=1195m, Hit:132
    이름 :           비밀번호 :
스팸차단코드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새로고침 왼쪽의 스팸차단코드를 입력해 주세요.


  ◁ 이전글   다음글 ▷
 

Copyright ⓒ 2006 by GBKAFF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북구 동호동 492-4번지 (경북농업인회관 1층)
전화 : 053-324-8302~3 / 팩스 : 053-324-8301